김성철, 폼 미쳤다..‘몬테크리스토’로 보여준 무대 장악력 ‘공연계도 접수’ > NEWS | 스토리제이컴퍼니

ALL RIGHTS RESERVED. 2019 @ STORYJCOMPANY

News

NEWS

김성철, 폼 미쳤다..‘몬테크리스토’로 보여준 무대 장악력 ‘공연계도 접수’
Date : 24-01-30   Hit : 199

본문

0000647164_001_20240130141201354.jpg?type=w540 


배우 김성철이 ‘몬테크리스토’로 뮤지컬에서도 활약하고 있다.

지난해 11월부터 막을 올린 뮤지컬 ‘몬테크리스토’는 프랑스의 국민 작가 알렉상드르 뒤마(Alexandre Dumas)의 동명 소설을 뮤지컬화한 작품. 촉망받는 젊은 선원 ‘에드몬드 단테스’가 그의 지위와 약혼녀를 노린 주변 인물들의 음모로 억울한 누명을 쓰고 악명 높은 감옥에서 14년의 절망적인 세월 끝에 극적으로 탈출해 ‘몬테크리스토 백작’으로 이름을 바꾸고 복수로 스스로를 파멸의 길로 이끌어가던 중 용서와 화해, 사랑의 가치를 찾는 파란만장한 여정을 그린다.

김성철은 ‘에드몬드 단테스’와 ‘몬테크리스토 백작’을 연기한다. 그는 바다를 두려워하지 않는 선원 ‘에드몬드 단테스’의 당차고 용감한 모습을 보여주는 동시에 가까운 사람들에게 배신 당한 사실을 알게 되며 흑화한 ‘몬테크리스토 백작’의 광기 어린 분노와 이후 진정한 복수, 용서의 의미를 깨닫는 과정까지 다채로운 모습들을 그려내고 있다. 이에 뮤지컬 관객들이 김성철의 ‘몬테크리스토’에 많은 호평과 찬사를 보내고 있다는 후문.

김성철은 드라마, 영화뿐만 아니라 연극과 뮤지컬로 꾸준히 관객과 소통하고 있다. 그는 타고난 끼와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 폭발적인 성량, 정확한 딕션 등 관객을 사로잡기 위한 필수 조건을 모두 갖춘 것. 특히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에서는 ‘윌 셰익스피어’ 작가로 분해 섬세한 감성을, ‘데스노트’에서는 베일에 싸인 천재 ‘엘(L)’로 신비롭고 독특한 매력을 선보이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 올리고 있다.

지난해 김성철은 한 매거진 인터뷰를 통해 “한 해에 연극, 뮤지컬, 드라마, 영화 다 해보기 목표를 올해 이뤘다. 열심히 살았다”라고 밝히며 열일의 아이콘다운 면모를 보이기도. 2023년에 이어 폼 올라온 김성철의 2024년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김성철이 참여 중인 뮤지컬 ‘몬테크리스토’는 오는 24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기사 원문 및 출처 : 텐아시아 김서윤 기자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2&aid=0000647164